컨텐츠 바로가기

03.05 (화)

타임 ‘올해의 인물’ 테일러 스위프트…연예인 최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팝스타 테일러 스위프트가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선정한 2023년 ‘올해의 인물’(사진)이 됐다.

타임은 6일(현지시간) “스위프트의 인기는 10년 이상 상승해왔지만, 올해의 경우 예술과 상업적 측면에서 핵융합과 같은 에너지를 분출했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타임이 1927년부터 매년 올해의 인물을 선정한 이래 연예계 인물이 단독으로 선정된 것은 스위프트가 처음이다. 연예계 활동만으로 올해의 인물에 선정된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2005년에는 아일랜드 록밴드 U2가 자선활동으로 조명받으며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등과 동시에 선정된 적이 있고, 2017년에는 스위프트와 배우 애슐리 저드, 엔지니어 수전 파울러 등 미투(나도 고발한다) 캠페인에 참여한 여성들이 ‘침묵을 깬 사람들’이라는 이름으로 공동 선정됐다. 스위프트는 타임 올해의 인물에 2회 이상 선정된 첫 여성으로도 기록됐다.

스위프트는 올해 북미를 시작으로 전 세계에서 ‘에라스 투어’를 공연하며 인기를 끌었다. 그가 공연한 곳의 식당, 호텔 등 지출이 늘어나며 미국에서는 ‘스위프트노믹스’라는 신조어가 생겨났다.

윤승민 기자 mean@kyunghyang.com

▶ 독립언론 경향신문을 응원하신다면 KHANUP!
▶ 뉴스 남들보다 깊게 보려면? 점선면을 구독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