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정진욱·정준호·전진숙' 광주 민주당 후보 확정…현역 모두 탈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치러진 더불어민주당 경선에서 광주지역 현역 의원들이 고배를 마셨다.

민주당 중앙당 선거관리위원회는 21일 오후 1차 경선 21개 지역을 발표했다. 광주지역에서는 동구남구(갑), 북구(갑), 북구(을)이 발표됐는데 세 곳 모두 현역 의원이 탈락했다.

아시아경제

사진 왼쪽부터 정진욱, 정준호, 전진숙 예비후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동구남구(갑) 선거구는 현역인 윤영덕 의원과 정진욱 민주당 당대표 정무특별보좌역의 2인 경선으로 치러졌다. 정진욱 예비후보가 윤영덕 예비후보를 누르고 본선행을 확정 지었다.

북구(갑) 선거구에서는 현역인 조오섭 의원과 정준호 변호사의 1:1 매치에서 정 변호사가 승리했다.

북구(을) 선거구도 현역이 포함된 2인 경선으로 치러졌는데 전진숙 전 대통령비서실 행정관이 이형석 현 국회의원을 누르고 본선에 올랐다.

재심 신청은 공천 결정 이후 48시간 이내에 청구할 수 있다.

오는 26~28일 동구남구(을)과 광산구(을) 민주당 경선이 국민참여경선으로 진행되며 광산구(갑)은 내달 초께 경선이 열린 것으로 예상된다.

나머지 두 곳인 서구(갑)·(을) 선거구는 경선 후보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