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류현진 "오늘 피칭 만족...개막전 선발 가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KBO 리그로 복귀한 류현진이 일본 오키나와로 출국해 스프링캠프 중인 한화 선수단에 합류했습니다.

아침 일찍 한국을 떠난 류현진은 오늘(23일) 낮 선수단에 합류해 상견례를 가진 뒤, 곧바로 한화 유니폼을 입고 야외 캐치볼을 하며 몸을 풀었습니다.

곧이어 최원호 감독과 손혁 단장 등이 지켜보는 가운데 불펜에서 45개의 공을 던지며 직구와 슬라이더, 체인지업과 커브 등 주요 구종을 점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