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9 (금)

미, 러시아 겨냥 추가 제재에 한국기업 포함…"러 지원 활동과 관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러시아를 지원하는 활동과 관련이 있다"

JTBC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미국이 러시아를 겨냥한 대규모 추가 재제를 발표한 가운데, 제재 대상에 한국 기업 1곳도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미국 산업안보국(BIS)이 현지시간 23일 관보에 올린 추가 수출통제 대상 93곳에는 한국의 대성국제무역(Daesung International Trading)이 포함됐습니다.

JTBC

미국 산업안보국(BIS)이 현지시간 23일 관보에 올린 추가 수출통제 대상 93곳 가운데 한국 기업 대성국제무역(Daesung International Trading)이 포함됐다. 〈자료=BI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BIS는 "이곳들은 전쟁 중인 러시아를 지원하는 활동과 관련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기업 등은 러시아 사용자를 위해 미국산 공작기계, 전자 시험 장비, 공작기계 부품 등을 BIS 허가 없이 구해 러시아의 산업 부문을 지원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미국은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2주년을 하루 앞둔 이날 러시아를 겨냥해 500여 개 대상에 대한 추가 제재를 발표했습니다.



장연제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