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삼성전자의 '똑똑한 반지' 갤럭시링 드디어 공개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WC 2024에서 첫 전시
한국일보

삼성전자가 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하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obile World Congress, MWC) 24'에서 갤럭시 링의 실물 디자인을 최초로 전시한다. 사진은 1월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 2024에서 공개한 갤럭시 링 이미지. 삼성전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전자가 건강 데이터를 모아 분석해 주는 차세대 웨어러블 스마트 기기인 '갤럭시 링'의 실물을 처음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이동통신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4'에서 갤럭시 링을 전시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열린 '갤럭시 언팩'에선 티저 영상만 깜짝 선보였다.

갤럭시 링은 반지처럼 손가락에 끼고 다니면서 사용자의 수면, 활동량 등 건강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해주는 스마트 기기다. 반지 안쪽면이 손가락을 감싸 건강 데이터를 측정하는 방식이다. 이번 MWC 삼성전자 부스에선 블랙, 골드, 실버 등 세 가지 색상의 갤럭시 링이 진열될 예정이다. 다만 공식 출시 전까지 보안을 위해 아크릴 상자 속에 전시하기 때문에 직접 착용해 볼 수는 없다.

삼성전자는 앞으로 인공지능(AI)이 결합된 헬스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MWC에서 AI를 담은 지능형 헬스 기능도 처음 선보인다. 수면, 심장 박동 등 다양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사용자에게 개인화된 건강 가이드를 제공하는 '마이 바이탈리티 스코어', 사용자가 설정한 건강 관련 목표를 이루도록 독려하는 '부스터 카드' 등을 공개할 예정이다.

삼성 헬스 기능이 기기 간 연결을 지원하는 '스마트싱스'를 통해 다양한 제품과 이어지는 모습도 보여줄 예정이다. 예를 들어 집 안에 설치된 '스마트싱스 스테이션'과 연동된 조명이 설정된 시간에 맞춰 켜지고 알람으로 약 복용 시간을 알려주는 방식이다. TV 영상을 보며 운동을 따라 하는 동안 갤럭시 워치가 심박수와 운동 시간을 동시 측정하는 시나리오도 선보인다. 이 밖에 'AI 스마트폰' 갤럭시 S24 시리즈의 다양한 AI 기능도 MWC 전시장에서 체험할 수 있다.

김지현 기자 hyun1620@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