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이슈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4차 방류 28일 개시…17일간 7800t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올 4월부터 1년 동안 7차에 걸쳐 5만4600t 방류계획

일본 도쿄전력이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일본 정부 명칭 '처리수') 4차 해양 방류를 오는 28일 시작한다고 밝혔다고 교도통신이 26일 보도했다.

도쿄전력은 1~3차 방류 때와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17일간 오염수 약 7800t을 후쿠시마 제1원전 앞바다로 흘려보낼 계획이다.

도쿄전력은 그동안 원전 주변 해역 모니터링에서 방사성 물질이 모두 기준치를 밑돌았다고 밝혔다.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후쿠시마 오염수 1차 방류는 지난해 8월24일 시작됐고 3차 방류는 11월20일 종료됐다.

도쿄전력이 그동안 3차에 걸친 방류를 통해 처분한 오염수는 약 2만3351t이며, 4차까지 총 3만1200t의 오염수를 처분할 예정이다.

도쿄전력은 올해 4월부터 내년 3월까지 2024 회계연도에는 7차에 걸쳐 오염수 5만4600t을 방류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2024년도 회당 오염수 방류량은 이전과 같은 7800t이다.

이 기간에 방류될 오염수에 포함된 삼중수소(트리튬) 총량은 연간 상한치인 22조㏃(베크렐)을 밑도는 14조㏃로 전망된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