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영상] "조용히 좀 해주세요"...한소희 소리치자 "연예인 병" vs "박력 있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한소희 [사진=유튜브 '썰라임' 갈무리]




배우 한소희(30)가 행사장에서 "조용히 좀 해주세요"라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한소희의 행동이 담긴 영상을 놓고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아주경제

주변에 "조용히 좀 해주세요"라고 말하는 한소희 [영상=유튜브 '썰라임'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해당 영상은 한소희가 프랑스 한 클럽 파티 행사장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는 장면이 찍혀 있다. 이 과정에서 한소희는 자신의 포즈를 주변 사람들이 시끄럽게 떠들며 방해하자 인상을 찌푸린 채 "조용히 좀 해주세요"라고 소리쳤다. 이후 한소희는 다시 포즈를 취하며 행사를 이어갔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연예인 병에 걸렸냐", "너무 무례하다" 등의 반응을 내놓았다.

반면 "일을 할 때에는 저러한 박력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나왔다.

또한 "해당 상황을 제대로 알지 못하면서 비판을 하는 것은 잘못된 판단"이라는 이야기까지 있었다.

한편 한소희는 지난해 12월 넷플릭스 드라마 '경성크리처'에 출연했다.
아주경제=이건희 기자 topkeontop12@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