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배우 오승현, 지난해 이혼 "충분히 신중, 후회는 없습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배우 오승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오승현이 이혼했다.

오승현은 11일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려 "네 맞습니다. 지난해 봄. 그러니까 1년 전 결혼 생활을 정리했습니다. 아이는 없습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너무나 아팠고 충분히 신중했기에 후회는 없습니다. 완연한 봄이네요. 여러분에게도 그리고 저에게도 다정한 봄이 되어주길 바라봅니다"라고 썼다.

오승현은 1살 연하의 전문직 종사자와 3년 간의 열애 끝에 지난 2016년 3월 결혼했다. 하지만 7년 만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

드라마 '루키'로 데뷔한 오승현은 '잘난 걸 어떡해' '그대를 알고부터' '스크린' '천생연분' '백설공주' '사랑해, 울지마' '21세기 가족' '의사요한' 등 여러 작품에 출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