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영상] "노래 부른 거야? 소리 지른 거야?" 세계적 무대에 섰다가 들은 혹평에 정면으로 맞선 아이돌 그룹 멤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걸그룹 르세라핌의 멤버 사쿠라가 미국 대형 음악 축제인 코첼라 무대 가창력 논란에 대해 소신을 밝혔습니다. 사쿠라가 속한 르세라핌은 지난 13일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 무대에 올랐는데요. 르세라핌은 40여 분 동안 미공개 영어 신곡을 포함한 10곡을 선보였으나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라이브 실력으로 혹평받았습니다. 이에 대해 르세라핌 멤버인 사쿠라는 장문의 소감을 올려 팬과 누리꾼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누구에게나 완벽한 사람은 없고, 우리가 보여준 무대 중 최고의 무대였다는 것은 흔들림 없는 사실"이라고 글을 올렸습니다. 현장영상에 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