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이란 "이스라엘 보복 공격, 어떤 피해나 사상자 못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란 외무장관 "이스라엘 드론 모두 격추해"

이스라엘, 닷새 만에 이란 보복 공격 감행

뉴스1

15일(현지시간) 이란 테헤란의 팔레스타인 광장에 사람들이 이란 국기와 미사일 모형을 들고 자축하고 있다. 2024.04.15 ⓒ AFP=뉴스1 ⓒ News1 정지윤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재하 기자 = 이란이 이스라엘의 보복 공습과 관련해 아무런 피해나 사상자가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19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이란 국영 언론을 인용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회의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한 호세인 아미르압돌라히안 이란 외무부 장관이 이슬람 국가들 대표단을 만나 이같이 말했다고 보도했다.

아미르압돌라히안 장관은 "시온주의자 정권(이스라엘)을 지지하는 매체들은 이번 사건을 승리로 포장하고 있지만 격추되는 소형 드론들은 아무런 피해나 사상자를 내지 못했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이란은 이날 오전 중부 이스파한에서 이스라엘의 드론 3대를 격추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스라엘은 이번 공격이 자국 소행이라고 공식적으로 확인하지는 않았지만 외신은 미국 관리와 소식통들을 인용해 이스라엘군의 공격이라고 보도했다.

이스라엘이 이날 이란을 상대로 반격에 나선 건 지난 14일 이란의 대규모 공습 이후 닷새 만이다.

지난 1일 시리아 주재 이란 영사관이 공습당하자, 이란은 이스라엘을 배후로 지목하며 보복을 예고한 바 있다.

이란은 이같은 드론 공격에도 즉각적인 보복 계획이 없다고 일축했다.

뉴스1

이스라엘이 19일(현지시간) 새벽 미사일로 이란 내부 시설을 타격했다고 미국 ABC뉴스가 익명의 미 관료를 인용해 이날 보도했다. 이란 파르스 통신은 이날 핵시설이 밀집한 이스파한주 중부 공항에서 폭발음이 들렸다고 전했다. 이스라엘이 이날 이란에 미사일을 발사한 건 지난 14일 이란으로부터 대규모 공습을 받은 지 닷새 만이다.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jaeha67@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