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강호동 회장 "농업 성장 둔화·지방 소멸 위기, 농협 역할 중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농협중앙회, 1분기 종합경영분석회의 개최

더팩트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이 22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2024년 1분기 종합경영분석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농협중앙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이 "농업 성장 둔화와 지방 소멸 위기에서 농협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강 회장은 22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2024년 1분기 종합경영분석회의'에서 "농협이 변화해야 하는 마지막 기회"라며 이같이 밝혔다.

강 회장은 "생산·유통 혁신, 디지털 경쟁력 강화, 조직 문화 혁신을 통해 농업인·농축협의 버팀목, 새로운 대한민국 농협이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강 회장 주관으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는 중앙회 임원, 계열사 최고경영자(CEO), 집행간부, 지역본부장, 부실장 등 45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1분기 경영 실적과 경영 목표, 계열사별 위기 요인, 농사같이(農事價値) 혁신 과제 등을 점검했다.

또한, 최근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는 대내외 경영 환경 속에서 범농협 영향을 분석하고 시나리오별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참석자들은 새로운 대한민국 농협을 만들기 위한 각 사업부문 혁신 추진 계획을 공유하며, 농업·농촌을 위한 조직으로 거듭날 것을 다짐했다.

rocky@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