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박수홍 아내 김다예 임신 중 근황 공개…"배 나와 뒤뚱뒤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김다예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방송인 박수홍의 아내 김다예가 임신 중인 근황을 공개했다.

21일 김다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임신하고 남편이랑 첫 데이트"라며 부부가 함께 한 식당을 찾은 모습을 공개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 김다예는 식당 측에서 접시에 써준 "Congratulation!"(축하해요) 문구를 바라보며 기쁘게 웃기도 했다.

김다예는 "난임병원과 집 두 곳만 다니던 지난 3개월을 지나 어느덧 임신 5개월을 앞두고 있고 입덧도 아주 좋아지고 컨디션이 확실히 나아지고 있다"고 근황을 알렸다.

헤럴드경제

[김다예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전복이(태명)랑 남편이랑 같이 맛있는 거 먹고 있는데, 생각지도 못한 임신 축하 레터링 보고 벅찬 감동 받아 뭉클"이라며 "벌써 배가 나와서 뒤뚱뒤뚱. 만삭 때 어쩌나 싶어 다음 주부터 운동도 시작하려 한다. 수영, 필라테스, 임산부가 해도 괜찮은 운동 찾아보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임신 선배님들 조언에 따라 초기부터 튼살 크림 열심히 바르고 지냈지만, 가슴을 방치해버린 전복맘은 가슴 옆이 다 터져버렸다"며 "엄마가 되는 길은 쉽지 않지만, 아기와 함께하는 하루하루가 소중하고 귀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다예는 지난 2021년 23세 연상 방송인 박수홍과 결혼했다.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난임 검사 및 시험관 시술 과정을 공개했던 그는 결혼 3년 만에 임신에 성공하며 많은 축하를 받았다.

min3654@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