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키노, 첫 EP 제작 과정 공개…"이번 노래 좋아" 자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키노(네이키드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펜타곤 출신 가수 키노가 첫 EP의 제작기를 공개했다.

키노는 지난 23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첫 EP '이프 디스 이즈 러브, 아이 원트 어 리펀드'(If this is love, I want a refund)의 '프로덕션 서머리'(PRODUCTION SUMMARY) 영상을 게재했다.

이는 키노가 신보를 출시하기까지의 제작 과정을 담은 영상이다.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과 녹음실 등을 오가며 진지하게 촬영에 임하는 키노의 모습에서는 프로페셔널한 면모가 느껴진다. 빠른 화면 전환 속에 장난기 넘치는 키노의 유쾌한 매력도 만나볼 수 있다.

키노는 영상 말미 곡 작업을 마무리한 뒤 "이번 앨범 노래 좋다. 많이 예뻐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키노의 첫 EP '이프 디스 이즈 러브, 아이 원트 어 리펀드'에는 이별 후의 분노부터 새로운 사랑을 만나는 순간까지 모든 과정에서 느끼는 다양한 사랑의 감정이 각 곡에 담겼다. 미국 유명 래퍼 Lay Bankz가 피처링한 타이틀곡 '브로크 마이 하트'(Broke My Heart)를 비롯해 총 5곡이 수록됐다. 키노가 총괄 프로듀서로서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해 프로듀싱 능력을 입증, 완성도 높은 앨범을 예고한다.

한편 키노는 오는 5월 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EP 를 발매한다.

seunga@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