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이경규 만난 김제동, 분노 폭발…"형님 때문에 내가 몰락한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김제동이 이경규와 만나 "형님 때문에 내가 몰락했다"며 울분을 토했다.

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는 24일 '몰락한 연예인 제동의 절규! 저한테 왜 그러셨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김제동이 게스트로 출연해 MC 이경규와 인터뷰했다. 두 사람은 과거 SBS 예능 '힐링캠프'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2011년부터 방영된 힐링캠프는 2015년 7월 이경규가 하차한 뒤 김제동이 단독 진행을 맡았다가 2016년 2월 종영했다.

김제동은 "당시 형님이 MBC 예능 '무한도전'에 출연해 내 이야기를 했다"며 "그때 형님이 '김제동 얘기도 꺼내지 마! 걔 때문에 내가 힐링캠프에서 잘렸잖아'라고 소리쳤다"고 회상했다.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제동은 "그 영상이 화제가 돼 제가 엄청나게 큰 잘못을 한 사람이 됐다"며 "선후배 관계도 없는, 형님을 밟고 올라선 사람이 됐다"고 토로했다.

이경규가 "그런 뜻으로 말한 게 아니었다"고 사과했지만, 김제동은 "형님과 친한 이윤석 형도 전화가 와서 '너는 경규 형에게 그러면 안 돼'라고 말했을 정도였다"며 계속해서 울분을 토했다.

이어 김제동은 "이후로도 (프로그램이) 계속 망했다"며 "이경규가 김제동을 싫어하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까지 만들어져 온라인에서 막 돌았다"고 했다.

그러면서 "형님 때문에 9~10년 세월이 날아갔다"며 "나 완전히 몰락한 연예인이라서…다른 연예인 만나는 것도 오랜만이다"라고 했다. 이경규는 "얘 오늘 왜 이렇게 거칠 게 나오냐"며 당황해 웃음을 안겼다.

채태병 기자 ctb@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