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TV조선] 조갑경의 갱년기 관리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TV조선 ‘알콩달콩’ 오후 7시

TV조선은 25일 오후 7시 ‘알콩달콩’을 방송한다. 긍정 에너지 넘치는 미녀 가수 조갑경과 중년 여성 최대의 적인 갱년기에 대해 알아본다.

조선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986년 MBC 대학가요제로 얼굴을 알린 조갑경은 1989년 KBS 가요대상 신인상과 1990년 KBS 가요대상 올해의 가요상을 연달아 받으며 큰 인기를 끈다. 항상 밝은 에너지로 주변까지 기분 좋게 만드는 그녀가 요즘은 들쑥날쑥한 기분과 우울감으로 고생한다. 바로 갱년기 때문이다.

몸에 크고 작은 변화가 나타나면서 이유 없이 피곤하고 두통과 근육통이 생기는 등 일상에 불편함이 생긴다. 의학 기술 발달로 평균 기대 수명이 늘어났고, 자연스럽게 삶에서 중장년기가 차지하는 비중이 늘었다. 남은 인생을 좌우하는 갱년기 건강관리가 더욱 중요해졌다. 갱년기에 다양한 증상이 동시다발적으로 나타나는 이유는 20~30대에 왕성하게 분비되던 여성 호르몬이 갱년기에 접어들면서 완경을 맞이하고 급격하게 그 수치가 줄어들기 때문이다. 조갑경은 취미 생활을 통해 높아지는 스트레스를 조절하는 방법과 갱년기에 부족해지는 영양을 가득 채워주는 식단을 공개한다.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