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VIP 격노설 속속"…"방탄 위해 대통령 끌어내려"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VIP 격노설 속속"…"방탄 위해 대통령 끌어내려"

더불어민주당은 "이른바 'VIP 격노설'의 전말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며 "윤석열 대통령이 해병대원 특검법 거부권을 행사하면 외압의 범인임을 자백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최민석 대변인은 오늘(15일) 논평에서 대통령실이 채상병 순직사건 보도자료를 미리 받아본 뒤 윤 대통령이 격노해 사건 이첩이 중단됐다는 보도를 거론하며 이 같이 주장했습니다.

국민의힘은 민주당이 사법 리스크로 정치 생명이 끝날 위기에 처한 이재명 대표를 구하기 위해 어떻게든 윤대통령을 끌어내리려 한다고 반박했습니다.

장동혁 원내수석대변인은 "공수처가 수사하는 사건을 빼앗아 특검에 넘기자는 것은 민주당이 정치적 속셈을 스스로 인정하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방현덕 기자 banghd@yna.co.kr

#해병대원 #특검 #국민의힘 #더불어민주당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