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대전관광공사 ‘대청호 생태테마관광 프로그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해설가와 함께 대청호와 대전 원도심 체험 3개 코스 프로그램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전=뉴시스]곽상훈 기자 = 대전관광공사는 15일부터 생태해설사와 함께 대청호 수변을 걸으며 다양한 생태계를 체험하고 알려지지 않은 지역의 역사와 문화 이야기를 만나는 ‘2024 대청호 생태테마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대청호오백리길 대전구간(1~5구간)과 대전 원도심을 중심으로 지역의 생태관광자원을 활용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당일과 1박2일 코스로 운영된다.

당일 코스는 지역의 예술가와 함께 하는 1코스와 대청호 생태마을을 체험하는 2코스로 나눠 대청호오백리길의 생태관광지를 중심으로 역사와 문화에 대한 해설을 듣고 현장체험을 할 수 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 ‘지역 예술가와 함께하는 대청호 산책’, ‘플라워 스냅투어’, ‘생태마을 산책과 떡만들기 체험’, ‘명상정원 숲 해설 투어’등이 있다.

1박2일 코스로는 인문학 스토리를 따라 여행하는 ‘대청댐 스냅투어’, ‘생태마을 천연염색 체험’, ‘수몰민 역사 인문학 투어’와 대전 원도심에서 개최되는 ‘원도심 근대건축 투어’ 등이 운영된다.

윤성국 대전관광공사 사장은 “대청호 생태테마관광 프로그램은 대청호의 수려한 경관과 숲길을 걸으며 건강도 챙기고 생태관광도 체험하는 재미있고 유익한 여가활동이 될 것”이라며 “아름다운 대청호오백리길의 풍경과 역사속 이야기를 보고 느끼며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청호 생태테마관광 프로그램 참여 방법은 연령제한 없이 누구나 신청가능하며, 예약 공식 홈페이지(www.movingtrip.co.kr)에 접속해 일정별 코스를 예약하면 된다. 참가비용은 당일 2만 5000원, 1박2일 5만 원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shoon0663@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