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0 (토)

“오늘부터 데이터 요금 부담없이 무선인터넷 품질 확인하세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NIA 무선인터넷 속도측정 앱 다운로드 방법.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모든 무선인터넷 서비스 이용자에게 ‘무선인터넷 속도측정 애플리케이션(앱)’의 통신품질 측정 때 발생하는 데이터 사용량을 면제한다고 20일 밝혔다.

다만 통신품질 측정 도중 발생하는 데이터 사용량에 한에서다. 앱 다운로드·측정결과 조회 등에서 발생하는 데이터 사용량은 기존과 동일하게 월간 데이터 제공량에서 차감된다.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제공하는 무선인터넷 속도측정 앱을 이용하는 이용자의 99% 이상이 월평균 50회 이하로 품질을 측정하는 것을 고려해, 모든 무선인터넷 서비스 이용자는 통신사와 관계없이 월 50회까지 품질측정 데이터 사용량을 면제받게 된다.

통신품질 1회 측정 시 5G 서비스는 약 900MB, LTE 서비스는 약 150MB의 데이터가 사용된다.

한편 NIA는 이통3사가 통신서비스 품질을 개선할 수 있도록, 하향 전송속도가 낮은 지역의 품질측정 정보를 제공하기로 했다. 제공되는 품질측정 정보는 측정 날짜와 시간, 상향·하향 전송속도, 지연시간, 손실률, 단말 기종 등을 포함한다.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제공되지 않는다. 과기부는 효과적인 통신 품질 개선을 위해 사용자에게 위치정보 접근 권한을 허용하고 단말 GPS 기능을 켠 상태에서 품질을 측정하라고 권고했다.

NIA는 7~8월 두 달간 유·무선 인터넷 품질측정에 참여한 이용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경품(갤럭시 탭 S9 플러스, 갤럭시 워치6 등)을 추첨·제공하는 이벤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도규 과기부 통신정책관은 “이번 조치를 통해 국민은 데이터 부담 없이 무선인터넷 품질을 확인할 수 있고, 통신사는 품질 개선을 위한 기초자료를 얻게 되어 일거양득의 효과를 볼 수 있다”며 “이를 계기로 향후 통신사의 품질 개선 투자가 대폭 확대되어 국민께 더욱 향상된 통신서비스가 제공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NIA 무선인터넷 속도측정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원스토어 등에서 무료로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

조문규 기자 chomg@joongang.co.kr



이 기사는 구글의 생성형 AI를 기반으로 중앙일보가 만든 AI 시스템의 도움을 받아 작성했습니다.

중앙일보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