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50도 넘는 폭염속 메카 성지순례서 사망자 1천명 넘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스탄불=연합뉴스) 김동호 특파원 = 이슬람 최고 성지인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와 메디나에서 불볕더위 속에 치러진 정기 성지순례(하지) 동안 사망자가 1천명을 넘겼다고 AFP 통신이 자체 집계했다.

20일(현지시간) AFP 통신이 각국 공식 발표와 외교공관 설명을 토대로 자체 집계한 바에 따르면 지난 14∼19일 하지 기간 사우디를 찾은 약 10개국 방문자 중 1천81명이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