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정석원♥' 백지영 "딸, 비·김태희 딸과 같은 반…아빠들 승부욕에 운동회 난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살림하는 남자들2' 22일 방송

뉴스1

가수 백지영ⓒ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백지영이 비, 김태희 부부와 관련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오는 22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될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에서는 가수 박서진과 2200여 명의 팬이 함께하는 국내 최초 초대형 체육대회가 본격적으로 막을 올린다.

지난 주 체육대회를 위해 전국에서 50대의 대형버스와 2200명의 팬들이 운집해 놀라움을 안긴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공 굴리기 게임부터 박서진의 애장품을 건 신발 던지기 게임까지 흥미진진한 체육대회가 펼쳐진다.

박서진 대 박효정 팀으로 나뉘어 게임이 진행되는 내내 열띤 응원전을 펼친 남매는 남다른 승부욕과 신경전을 펼치며 현실 남매 케미스트리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전언이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MC 백지영은 "딸 하임이가 비, 김태희 부부의 딸과 같은 반"라며 "최근에 체육대회를 했는데 아빠들이 승부욕 때문에 난리가 났었다"라며 운동회 일화를 전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편 박서진은 팬들에 대한 감사함과 최근 손 부상으로 인해 완벽한 무대를 보여주지 못했던 미안함에 이번 체육대회 준비에 더욱 진심인 모습을 보였던 바, 이날 팬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2시간 동안 공연을 펼쳤다.

이어 팬들의 사연을 읽어주는 시간을 가진 박서진은 스무 살이라는 꽃다운 나이에 세상을 떠난 딸을 그리워하는 팬의 사연을 소개했다. 이때 박서진은 "따님이 생전에 투석을 하셨다는 이야기를 듣고 먼저 떠난 형들이 생각났다"고 전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 밖에도 현장을 폭소하게 만든 열혈 팬의 사연을 소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taehyun@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