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3 (화)

해병대 1사단, 야간 사격훈련...헬기·조명탄·박격포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주호 기자(=포항)(phboss7777@naver.com)]
해병대 1사단 해안경계부대는 지난 20일 포항시 북구 칠포리 대공사격장에서 야간 사격훈련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상륙기동헬기 마린온(MUH-1)의 조명탄 지원을 시작으로 60~ 81m 박격포, K-2·3와 K-15 등 개인 공용화기들로 사격훈련을 실시했다.

프레시안

▲해병대 1 사단 해안경계부대 장병들이 야간 즉각조치 사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해병대 1사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대는 실전적 훈련을 위해 적 침투상황을 가정해 상급부대에 보고하는 단계에서부터 헬기 조명을 요청하고 즉각조치사격, 해안 기동타격대 증원 및 격멸 등 순으로 긴박하게 진행됐다.

해병대 항공단도 해안경계부대의 조명 요청에 따라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조명탄을 터뜨려 입체적 훈련이 되도록 했다.

송영찬 대위는 “이번 훈련을 통해 야간에도 즉각적인 공중조명 지원 하에 은밀히 침투하는 적을 최단시간에 격멸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배양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훈련은 안전한 사격훈련을 위해 의무요원들을 현장에 배치한 가운데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훈련 종료 후 해안으로 밀려온 쓰레기를 수거했다.

프레시안

▲해병대 1 사단 해안경계부대 장병들이 야간 즉각조치 사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해병대 1사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주호 기자(=포항)(phboss7777@naver.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