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이혼' 율희, 양육권 없어도 아이들과 끈끈 "귀요미야"[★SHOT!]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연휘선 기자]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이혼 후에도 자녀들과 다정한 일상을 공개했다.

율희는 22일 SNS에 "빙수 먹고 가자", "귀요미야"라며 사진들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율희가 첫째 아들과 단란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담겼다. 함께 빙수를 먹고 팩을 즐기는 모자의 근황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앞서 율희는 지난 2018년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1남 2녀 삼남매를 낳고 가정을 꾸렸다. 이들은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리즈를 비롯해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에 자녀들과 함께 출연하며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결혼 5년 만인 지난해 12월, 율희와 최민환은 이혼을 발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혼 후 삼남매 양육권은 최민환이 가졌다.

이후 율희는 개인 유튜브와 SNS 등을 통해 근황을 공개하고 있는 상황. 이 가운데 이혼 후에도 자녀들과 만남을 이어가는 율희의 일상이 응원을 자아냈다.

/ monamie@osen.co.kr

[사진] 율희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