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5 (월)

'역대 최고령' 71세 여성, 미스유니버스 USA에 참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역대 최고령' 71세 여성, 미스유니버스 USA에 참가

미인 선발대회, 미스 유니버스 USA의 나이 제한이 올해 폐지되면서 71세의 여성이 참가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NBC 뉴스 등에 따르면 최근 개막한 미스 텍사스 USA 선발대회에 미스 USA 사상 최고령인 71세의 마리사 테이요씨가 참가했습니다.

테이요는 미스 텍사스 자리를 두고 약 100여 명의 '젊은' 여성들과 경쟁하며, 우승하면 전국 대회인 미스 USA에 출전하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