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4 (일)

'그냥 쉬는' 청년 40만 명...고용 질도 나빠졌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일도 구직활동도 하지 않고 그냥 쉰다는 청년이 40만 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역대 두 번째로 많은 수치인데요.

청년 고용 질도 계속 나빠지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봅니다. 최아영 기자!

'그냥 쉰다'는 청년, 얼마나 더 늘어난 겁니까?

[기자]
네. 지난달 기준 그냥 쉬었다는 청년은 모두 39만 8천 명입니다.

1년 전보다 만 3천 명 더 늘어난 건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