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알려왔습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규철 기자(pressianjungbu@pressian.com)]
본보가 지난 2월5일자 '[단독]세종시 공무원 하위 직원 성추행 '인정', 성폭행은 '미수' 충격' 및 3월5일자 '[속보] 세종시 7개 여성단체, 세종시 공무원 성범죄 발생 관련 성명서 발표'라는 제하의 기사와 관련해 당시 담당 과장 A 씨는 보도 내용 중 B 씨에게 적극적으로 대응 방법에 대해 안내했으며 축소·은폐 의혹과 관련해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알려왔습니다.

[김규철 기자(pressianjungbu@pressian.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