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93507 0202019102355793507 06 0603001 6.0.16-HOTFIX 20 스타투데이 39226194 related

위너 “YG 이슈+아이콘 논란에 마음고생...팬들 만나 치유”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그룹 위너가 최근 불거진 YG 사태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23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청담 CGV에서는 위너(강승윤 이승훈 송민호 김진우)의 세 번째 미니앨범 ‘크로스(CROSS)’ 발매 기념 음감회가 열렸다. 이 앨범은 지난 5월 발매한 미니앨범 ‘위(WE)’ 발매 후 5개월 만에 발매하는 신보다.

이날 강승윤은 최근 불거진 YG 논란과 관련 마음고생이 심했을 것 같다는 말에 “마음고생이 없었다면 거짓말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기사를 보고 사람들의 반응도 보게 되니까 마음고생이 있었다. 그래도 페스티벌, 대학 행사 등 팬분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계속 있어서 치유할 수 있었던 것 같다. 빨리 새 앨범을 준비해서 팬분들에게 또 다른 모습 보여드리자라는 생각을 했다”라고 말했다.

또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일련의 사태로 일선에서 물러난 것에 대해서는 "저희가 피드백을 받거나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경로가 없어지다 보니 힘들었던 것은 사실이다. 오로지 저희가 해야 되는 앨범이었다. 저희가 자체적으로 판단을 하는 상황이 많았지만, 그렇기에 저희가 하고 싶었던 메시지를 부각시킬 수 있지 않았나 싶다”라고 밝혔다.

한편 타이틀곡 ‘쏘쏘(SOSO)’는 위너의 진정성과 성장을 대표하는 곡이다. 이별 후 아픔과 실망감에 휘몰아치는 내면과 다르게 덤덤한 척, 센 척 하는 모습을 그저 그런 상태인 ‘SOSO’로 표현했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trdk0114@mk.co.kr

그룹 위너. 사진|YG엔터테인먼트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