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납작 엎드린 與 "부동산 불안 송구"…野 "눈 가리고 아웅"
<앵커> 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최근 부동산 시장 불안에 대해 송구하다며 사과의 뜻을 밝혔습니다. 통합당은 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보여주기 식 미봉책에 불과하다고 비판했습니다. 정윤식 기자입니다.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오늘(3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최근 부동산 시장이 불안정하다며 국민께 송구하다고 말했습니다. 어제 문재인 대통령이 부동산 대책을 지시하자 보조를 맞추는 차원으로 보입니다. 이 대표는 임대사업자 정책, 부동산 조세 정책과 함께 투기 소득 환수까지 종합적으로 점검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도 종합부동산세법 후속 입법을 7월 국회에서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통합당은 어제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이 서울 반포 아파트 대신 청주 아파트를 팔기로 한 것을 꼬집으며 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비판했습니다. 오늘 국회에서는 민주당 주도로 본회의를 열어 3차 추경안 처리를 시도합니다. 심사과정이 지체되면서 오늘 본회의는 저녁 7시 이후에나 열릴 전망입니다....
SBS 2020.07.03 1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