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6887 0042020052960436887 06 0602001 6.1.11-RELEASE 4 YT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43117000 1590743290000 related

이효리, 비·유재석에 "부부 동반 최초 패밀리 혼성그룹" 파격 제안

글자크기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효리가 유재석, 비와 그룹 내 포지션을 둘러싼 동상이몽 기 싸움을 펼친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에는 Lv.0 연습생 유재석이 댄스 가수 레전드 이효리, 비와 혼성 그룹을 결성하는 장면이 그려진다.

혼성 그룹을 결성한 유재석, 이효리, 비는 본격적으로 그룹의 정체성과 관련해 이야기를 나눈다. 레전드 집합체인 이들이 댄스라는 커다란 장르 외 어떤 스타일의 곡에 도전할지, 또 멤버 구성은 어떻게 될지 등이 모두 베일에 싸여 있어 궁금증을 유발하는 상황이다.

이효리는 앞으로 영입하길 기대하는 멤버의 포지션을 언급하며 메인 보컬 자리를 호시탐탐 노린다. 특히 시원한 가창력의 여성 보컬을 영입하자는 의견인 유재석에게 "왜 나는 부족해? 안 되겠니?"라고 꽉 찬 직구를 날린다고 해 유재석의 반응을 궁금하게 만든다.

또 이효리는 스스로 '뒷담화 하는 스타일'이라고 폭로한 것과 달리 유재석과 비 바로 앞에서 화끈한 디스 공격을 퍼붓더니, 비와 힘을 합쳐 '쪼랩(초보)' 연습생 유재석의 팀 내 역할과 존재 이유에 의문을 품으며 역오디션을 제안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결국 유재석과 비의 입에서 "이럴 거면 이효리와 아이들 하자!"라는 이야기가 터져 나왔다고 해 이효리의 활약을 기대하게 만든다.

열정캐 비는 직접 신곡 프로듀싱을 해보겠다고 의욕을 빛내지만, 유재석이 칼 같이 차단한다. 유재석은 '깡'팸의 '시무 20조'를 떠올리며 비에게 '프로듀싱 금지령'(?)을 내린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급기야 유재석, 이효리, 비는 그룹 활동 중 포기해야 할 것과 포기할 수 없는 것을 두고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다고 전해진다. 세 레전드가 팀 활동을 위해 금지한 내용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이효리는 유재석과 비에게 파격적인 아이디어를 제안한다. 각자의 배우자를 멤버로 초대하는 '역대 최초' 부부 동반 '패밀리' 혼성 댄스 그룹 결성을 의사를 묻는 것이다. 이효리의 아이디어에 동공 지진이 온 유재석과 비가 어떤 대답을 꺼낼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이름만으로 벌써 재밌는 조합 유재석-이효리-비의 혼성 그룹 결성기는 오는 30일 토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