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79391 1132020071261379391 06 0601001 6.1.16-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4501333000 1594501445000 popular

이효리 노래방 논란이 뭐길래..싹쓰리 린다G 결국 눈물

글자크기

이효리 노래방 논란이 뭐길래..싹쓰리 린다G 결국 눈물

쿠키뉴스

사진=방송 캡처

[쿠키뉴스] 장재민 기자 = 가수 이효리가 노래방 논란이 불거지자 눈물을 보이며 사과했다.

유재석은 지난 11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 이효리를 본 뒤 "얼굴이 많이 상했다"며 "우리 데뷔하기 전에 좀 조심하자"라고 말했다.

이에 정작 이효리는 참았던 눈물을 터뜨렸다.

비는 "아까 촬영 전에 만났는데 너무 풀이 죽어있더라"라며 "손을 잡아줬다. 누나가 너무 풀이 죽어있어서"라고 위로를 건넸다.

이효리는 "나 하차할까 봐. 다른 멤버 구해서 해라"라면서 "난 제주도에 가야 할 것 같다. 생각을 너무 못했다. 너무 들떴나 보다"라고 자책했다.

유재석은 "사람은 누구나 그럴 수 있는 일"이라고 재차 위로했다.

앞서 이효리는 지난 1일 소녀시대 윤아와 노래방에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그러나 일부 네티즌은 코로나19가 재확산 되는 시점에 노래방 방문은 옳지 못하다고 지적했다.

이효리는 인스타그램에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한다"며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다.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하다. 앞으로 좀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다"고 사과문을 올렸다.

doncici@kuki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