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사유리, "子젠 아빠 없어?" 무례한 질문에 대처는 기가막힌다 ('슈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김수형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제주도로 떠난 사유리가 그려졌다. 특히 아빠란 질문에 유쾌하게 대처한 사유리가 눈길을 끌었다.

24일 방송된 KBS 2TV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사유리가 제주도로 향했다.

이날 사유리는 “김혜리 이모의 초대, 숙소도 잡아줬다”며 젠과 제주도로 향했다. 이어 숙소에 도착한 사유리는 젠의 식사를 챙기며 제주 일상을 시작했다.

다음날 사유리는 해녀에 도전했다. 원로 해녀분들과 식사를 나누게 된 사유리. 마침 해녀들인 사유리와 젠을 보며 “티비에서 본 것 같다”며 반가워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샘 해밍턴 가족과 헷갈린 듯 “아빠도 우리가 안다”고 하자 사유리를 당황 시켰다. 아빠란 얘기에 사유리는 당황하는 듯 싶더니 이내 “제가 아빠 역할해, 혼자 아기 키운다”면서 “엄빠다, 아빠 없지만 혼자 키운다”고 자연스럽게 답했다.

해녀분들은 “아들이 딸보다 더 힘들다”며 걱정하자 사유리는 “주변에 좋은 사람이 많아 괜찮다”며 웃음지었다.

그러면서 사유리는 “혹시 자녀 분 있으시나”며 역질문을 던지더니 아들이 있단 말에 “바로 손자되니까 며느리 할래요”라며 “내가 미래 며느리”라는 농담으로 분위기르 풀었다.

해녀들은 “아빠 없이 어떻게 애기를 키우냐”며 사유리를 걱정하자 사유리는 “그렇게 걱정되면 저한테 아들 주시면 된다”모 또 다시 셀프주선(?)에 나서 웃음을 안겼다.

/ssu08185@osen.co.kr

[사진]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