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싱어게인2' 이승기X규현, 물고 늘어지는 '티키타카'…환상의 케미 '기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서예진 기자]
텐아시아

사진제공=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이승기와 규현이 환상의 케미를 예고했다.

6일 JTBC ‘싱어게인 시즌 2-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2’)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윤현준 CP와 채성욱 PD를 비롯해 이승기, 유희열, 이선희, 윤도현, 김이나, 규현, 이해리, 선미, 송민호 등이 참석했다.

‘싱어게인2’는 ‘한 번 더’ 기회가 필요한 가수들이 대중 앞에 다시 설 수 있도록 돕는 리부팅 오디션 프로그램. 시즌 1에 이어 이승기가 MC를 맡고, 새롭게 함류한 8명의 심사위원이 시니어와 주니어로 나뉘어 다양한 세대와 폭넓은 음악 장르를 아우를 예정이다.

이날 규현은 이승기에 대해 "황제라고 인정한다"고 칭찬했다. 이어 "가끔 보이는 헛점을 지적할 뿐, 너무 존경하고 롤모델로 생각하고 있다. 정말 좋아하는 형이다"라며 "볼 때마다 번뜩이는 재치가 혀를 내두를 정도"라고 말했다.

이에 이승기는 "제가 규현 씨를 너무 좋아하는 게 모든 우리의 생활과 사회에는 유머가 있어야한다고 생각한다"며 "규현 씨는 심사 하기 전에 특유의 장난을 치고 싶어하는 미세한, 저만 읽을 수 있는 표정이 있다. 그걸 보였을 때 제가 물고 늘어지는 것"이라며 두 사람의 케미를 알렸다.

이어 "시즌2를 하면서 느낀 점이 규현 씨의 유머가 시즌 1에서는 계산 없는 재치였다면, 이번엔 갑자기 자세를 고쳐앉고 희열이 형 처럼 심사평을 하려고 할 때가 있다"며 "요즘 그게 제일 웃기다"고 했다.

그러자 규현은 "제가 시즌1에서 어떻게 했는 지 모르겠는데 하이라이트를 다시 봤더니 진짜 웃기더라"며 "이번 시즌에는 '느끼는 대로 해야겠다'고 생각 하고 있는데 승기 형이 뭔가를 원하는 코드가 있는 것 같아서 맞춰가고 있다"고 답했다.

‘싱어게인2’는 오늘(6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