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음악 천재' 정동원, '나는 피터팬'으로 더위 식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음악 천재' 정동원이 '2022 울산 서머페스티벌' 무대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만난다고 밝혀 화제를 불러 일으키고 있습니다.

청량한 매력으로 더위를 식혔다는 것입니다.

가수 정동원이 지난 8일 울산 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진행된 '2022 울산 서머페스티벌'에 출연했습니다.

정동원은 이날 무대에 올라 '나는 피터팬', '날봐 귀순', '옆집 오빠' 등 3곡의 무대로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습니다.

정동원은 스트라이프 셔츠에 하얀 리본으로 포인트를 준 의상을 소화하며 훈훈한 외모를 뽐냈다고 합니다.

한층 여유로운 모습으로 완벽한 무대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

'나는 피터팬'은 신나고 빠른 템포의 락 장르 곡이라고 합니다. 이 곡은 정동원이 지난 4월 발매한 첫 미니앨범 '손편지'에 수록되어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한편, '2022 울산 서머페스티벌'은 MBC '쇼! 음악중심'과 연계한 공연으로 이달 중 방송 예정입니다.

[사진제공=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

▶한번에 끝 - 단박제보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CBC뉴스ㅣCBCNEWS 권오성 기자 press@cbci.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