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A.P 출신 젤로, 우쥬록스와 전속계약…본격 솔로 활동 신호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이준현 기자]
텐아시아

(사진=우쥬록스엔터테인먼트)



그룹 B.A.P 출신 젤로가 4년 만에 우쥬록스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B.A.P 활동 이후, 솔로 아티스트로서 다양한 작업물을 선보인 젤로는, 멀티채널네트워크(MCN) 우쥬록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우쥬록스는 솔로 아티스트로서 젤로의 음악 활동을 도울 뿐만 아니라 틱톡과 유튜브와 같은 콘텐츠 채널 관리도 함께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우쥬록스 측은 “젤로의 SNS 채널 메이킹을 넘어, 솔로 아티스트로서 젤로의 음악적 역량을 최대한 끌어올릴 수 있도록 지지할 예정이다. 대중에게 B.A.P 출신 젤로를 넘어, 솔로 아티스트로서 젤로를 확실히 각인시킬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지석진, 이지혜, 그리고 딘딘 등으로 콘텐츠 메이킹 능력을 입증해온 우쥬록스는 다양한 채널에서 젤로의 인간적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준현 텐아시아 기자 wtcloud83@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