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쩍 야윈' 강수지 "그동안 아팠어요"…걱정스러운 근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가수 강수지 인스타그램 갈무리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가수 강수지가 야위어진 얼굴을 공개해 팬들에게 걱정을 안겼다.

지난 27일 강수지는 자신의 SNS를 통해 "너무 오랜만이에요! 그동안 아팠어요"라며 근황을 담은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다.

이날 강수지는 한강의 전망이 훤히 보이는 한 레스토랑에 앉아 여유롭게 식사를 즐기고 있다.

화이트 셔츠에 긴 생머리를 늘어뜨리고 있는 강수지는 전성기 시절 청순한 모습 그대로였다.

하지만 이날 강수지는 볼살 하나 없는 수척해진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고, 이에 팬들은 안쓰러움을 표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강수지는 "이 사진은 지난 8월 17일에 찍었어요"라고 한 달 전의 모습임을 알리며 당시 지인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누리꾼들은 "걱정됩니다. 너무 수척해지셨어요", "지금은 괜찮으신거죠?", "얼굴 보니 반갑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특히 동료 가수 김완선은 "아프면 안되는데.. ㅜㅜ 빨리 회복하길 바라요"라고 직접 댓글을 남겨 시선을 모으기도 했다.

한편 강수지는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인연을 맺은 방송인 김국진과 2018년 결혼했다.

khj80@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