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달의 소녀 퇴출' 츄, 걱정 날리는 미소 근황..나태주도 "착하디 밝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나태주



나태주가 츄와 만났다.

9일 나태주는 "넘흐넘흐 착하디 밝은 김지츄님과 츄꾸미님들 안뇽하츄 태권도 수업끝 저녁 6시 유튜브 지켜츄에서 만나요♥ #츄 #츄꾸미 #나태주 #지켜츄 #원츄"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사진을 두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나태주와 츄가 태권도 도복을 입은 채 카메라를 바라보며 환하게 미소 짓고 있다. 최근 스태프 갑질 의혹 이슈로 이달의 소녀에서 퇴출돼 많은 이들의 걱정을 사던 츄의 밝은 미소가 눈길을 끈다.

한편 츄는 소속사로부터 스태프 갑질 의혹으로 이달의 소녀에서 제명, 퇴출됐다. 이에 츄는 "저도 일련의 상황에 대하여 연락받거나 아는 바가 없어 상황을 파악하고 있으나 분명한 것은 팬분들께 부끄러울 만한 일을 한 적은 없다"라고 입장을 발표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