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미우새’ 김해숙 “취미? 내 이름 검색...‘관리 좀 해라’ 댓글 가장 기억에 남아” [MK★TV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해숙, 대중들 놀랄 취미
가장 기억에 남는 댓글 물었더니...


배우 김해숙이 취미를 밝혔다.

3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김해숙이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매일경제

배우 김해숙이 취미를 밝혔다. 사진=‘미우새’ 캡처


이날 서장훈은 “취미가 본인 이름 검색해 보기라던데...그것도 2분에 한 번씩”이라고 폭로했다.

그러자 당황한 김해숙은 “계속 검색하게 되더라. 정말 자주한다”라고 답했다.

이후 가장 기억에 남는 댓글에 대해 묻자 “‘관리 좀 해라’라는 글이 있었다”라며 “재미있더라”라고 털어놨다.

매일경제

김해숙이 영화와 관련된 기사들이 많이 나와 좋다고 이야기 했다. 사진=‘미우새’ 캡처


매일경제

김해숙이 기억에 남는 댓글에 대해 밝혔다. 사진=‘미우새’ 캡처


매일경제

김해숙이 댓글에 대한 솔직한 속내를 밝혔다. 사진=‘미우새’ 캡처


더불어 “이 나이 먹다 보니 크게 신경 쓰기보다는 관심의 표현으로 받아들였다”라며 “요즘 검색하면서 기분 좋은 것이 있다. 영화가 개봉을 하게 되니 관련된 기사들이 쏟아지더라. 많이 나오니 행복하더라”라고 속내를 드러냈다.

한편 김해숙은 영화 ‘3일의 휴가’로 관객들과 만날 준비를 마쳤다.

김해숙, 신민아 주연의 ‘3일의 휴가’는 하늘에서 휴가 온 엄마가 딸을 만나러 온 특별한 3일을 그린 이야기로 따뜻한 위로를 전할 예정이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