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9 (금)

에스파 어쩌나…'이재욱♥' 카리나, 걸그룹 4년차 열애 악재되나 [TEN피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최지예 기자]
텐아시아

배우 이재욱-에스파 카리나/사진= 텐아시아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에스파 카리나(24·본명 유지민)가 배우 이재욱(26)과 열애를 인정했다. 청춘남녀의 연애야 응원할 일이지만, 카리나의 상황은 조금 다르다. 걸그룹 데뷔 4년차에 들어선 아이돌인 카리나의 열애 소식에 글로벌 팬덤은 발칵 뒤집어졌다.

카리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7일 텐아시아에 "이제 알아가는 중"이라며 이재욱과 열애를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난 1월 이탈리아 한 명품 브랜드 컬렉션에서 만나 첫눈에 반해 연인으로 관계가 발전했다고 전해졌다. 연애 두달 차인 카리나와 이재욱은 서울에서 데이트 중인 모습이 대중에 포착되며 목격담이 흘러나오기도 했다. 현재 숙소 생활을 하고 있는 카리나는 바쁜 스케줄을 쪼개 이재욱과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의 연애를 향한 대중의 시선이 많이 너그러워졌다고 하지만, 그 중에서도 아이돌의 연애는 여전히 예민하고 복잡한 이해관계를 가진 부분이다. 국내 팬들은 차치하더라도, 에스파가 상당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 동남아시아 팬들은 내가 좋아하는 스타의 연애에 있어 보수적인 시각을 갖고 있다. 이번 카리나의 열애는 국내 뿐 아니라 글로벌 팬 전반에 걸쳐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다는 게 업계 관계자들의 지적이다. 실제로 동남아시아 K팝 팬들은 카리나와 이재욱의 열애에 들썩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카리나는 아직 데뷔 4년차로, 평균보다 훨씬 빠른 시기에 연애를 인정했다. 지금에야 없어졌지만, 과거에는 많은 기획사들이 걸그룹 멤버들에 이른바 '데뷔 N년까지 연애 금지'라는 조항을 쓰게 하기도 했다. 그만큼 걸그룹에 있어 데뷔 초기 열애설은 그룹 인기에 치명적이라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에스파와 비슷한 연차의 4세대 걸그룹 중 열애를 인정한 멤버는 전무하다.

게다가 에스파의 성장세도 크게 꺾인 상태라, 이번 카리나 열애설은 더욱 타격이 클 것으로 전망된다. 앨범 집계 플랫폼 한터글로벌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발매한 에스파의 미니앨범 4집 '드라마'(Drama)는 120만 장(연간 누적 기준)이 팔려 그보다 6개월 전 내놓은 미니앨범 3집(189만 장)의 65%에 그쳤다. 인기의 척도라고 볼 수 있는 앨범 판매량이 큰 폭으로 꺾인 상황에서 에스파 간판인 카리나의 열애는 팀에 악재가 될 것으로 보인다. 동시기에 경쟁 그룹인 르세라핌이 각종 화제몰이를 하고 있어 더욱 대조적인 모습을 연출하고 있다.

청춘남녀의 열애는 너무나 자연스럽고 축하할 일이지만, 카리나가 성장에 집중해야 할 4년차 걸그룹 멤버라는 점은 결코 호재가 될 수 없다. 최근 에스파의 성장이 크게 꺾인 상황인 점을 고려할 때 적지 않은 아쉬움을 남기는 것이 사실이다. 아직 에스파는 갈 길이 먼 걸그룹이다. 에스파가 카리나의 열애 악재를 극복하고 다시금 성장 동력을 만들어 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