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송창식, ♥아내는 미국 정보부 전용기 승무원 출신…러브스토리 최초 공개('지금 이 순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사진제공=tvN STORY



송창식이 tvN STORY '지금, 이 순간'에서 일상생활을 방송 최초로 공개된다.

20일 tvN STORY '지금, 이 순간'의 3화에는 감성적이고 서정적인 포크 음악의 대표주자 송창식이 출연해 방송 최초 저택에서의 남다른 일상 공개와 함께 명곡 속 아무도 몰랐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나눈다. 세 번째 '리빙 레전드' 송창식과 오랜 시간을 함께한 가수 양희은, 대한민국 최고의 기타리스트 함춘호와 스페셜 게스트 가수 안예은 그리고 몰래 온 특별 게스트까지 등장해 감동적인 공연과 다채로운 이야기들을 전한다.

저녁 7시에 기상한 송창식은 제자리를 도는 특이한 기상 운동으로 하루를 시작하며 첫 끼니로 홍어를 먹는 등 예측 불가능한 매력을 펼친다. 하지만 방송에서 처음 공개되는 송창식의 외손자들에게는 영락없는 '손자 바보'로 변신, 푸근한 할아버지 모습으로 훈훈함을 더한다. 송창식의 집에 도착한 백지영과 김민석은 송창식에게 밤낮이 바뀐 이유에 대해 질문하자 "과거 통행금지 시절 조용한 새벽 12시부터 4시까지가 곡 쓰기 제일 최적화된 시간이었다"라며 새벽 곡 작업에 익숙해진 생활 패턴이라고 고백한다. 이어 하나에 1000만 원에 달하는 고가의 기타까지 공개하는 등 범상치 않은 일상을 소개한 송창식은 백지영, 김민석과 함께 그때 그 순간으로 돌아가기 위해 음악적 고향으로 이동한다. 함께 도착한 곳은 바로 약 56년 전, 윤형주와 함께 트윈폴리오 1집을 녹음했던 곳이자 오래된 역사를 자랑하는 장충동 스튜디오인 것. 송창식은 "윤형주와 가사 의논하며 녹음했던, 특별한 애정이 많은 곳"이라며 반가운 장소에 감격한다.

송창식은 많은 순간을 함께한 절친한 가수인 양희은과 함께 첫 만남을 회상한다. 1968년 트윈폴리오로 활동하던 송창식과 당시 고등학생이던 양희은이 학교 선후배로 만난 이후 지금의 음악적 동료가 되었다는 것. 특히 송창식은 첫 만남부터 남달랐던 양희은을 향해 "고등학교 2학년인데 노래를 암팡지게(당차게) 잘하는 거예요", "아직까지도 그런 목소리는 없다"라고 극찬을 전한다. 양희은 역시 송창식 덕분에 가요계에 데뷔할 수 있었던 사연과 동요를 부르고 오디션에 합격 되었던 순간, 송창식이 가장 바쁠 때 양희은과 의리를 지켰던 순간들을 공개해 그 배경에 관심을 높인다.

송창식은 1967년 가난한 형편에 혼자 집을 나와 힘든 생계로 인해 노숙 생활을 하던 시절을 떠올린다. '세시봉'에서 활동하기 전 밤에는 공사장 경비원을, 낮에는 대학생 행세를 하고 캠퍼스 단지에서 노래를 부르던 송창식은 천재적인 음악성으로 당시 '홍대의 명물'이라는 호칭까지 얻었다고. 그러던 어느 날 '세시봉'에서 먼저 일하던 귀인과 만나면서 인생이 송두리째 바뀌었다고 고백한다. '세시봉'에서 일하게 된 송창식은 당시 사장에게 '세시봉' 이름을 건 그룹 결성을 제안받은 배경, 윤형주와 트윈폴리오 그룹을 결성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 등 곡 '웨딩 케이크'에 얽힌 비화를 공개한다. 특히 2년도 채 안 된 트윈폴리오의 활동 기간에 대해 송창식은 "배신당한 기분"이었다며 갑작스럽게 그룹이 해체된 당시의 심정을 솔직하게 토로해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킨다.

송창식은 현재 아내와의 풀 러브 스토리도 최초로 전한다. 미국 정보부 비행기의 승무원이었던 아내는 1970년대 은행원 월급이 2만 원일 때 월급이 50만 원이었다며 "당시 나하고는 완전히 다른 사회에 있던 사람"이라고 밝힌다. 너무나 다른 두 사람이 부부가 되기까지의 배경과 교도소에 있던 송창식이 유리창을 사이에 두고 아내와 나눈 러브레터로 만든 러브송이 히트곡이 된 영화 같은 이야기는 모두에게 놀라움을 안긴다. 여기에 솔로 가수로 성공한 송창식이 입대 후 미군 방송 채널을 시청하고 사흘간 통곡을 했던 일화도 전해진다. 송창식의 음악 스타일의 전환점이 일어난 계기가 되기도 한 이 사건으로 인해 현재까지 대중들의 사랑을 받는 명곡이 탄생했다고. 특히 "남진, 나훈아와 비슷한 가수가 될 거야"라는 마음으로 썼던 곡과 당대 최고의 인기 여가수를 위해 만들었던 노래 등 숨겨진 이야기들을 전격 공개해 어떤 명곡에 얽힌 사연일지 호기심을 고조시킨다.

그뿐만 아니라 세 MC 윤종신, 백지영, 김민석을 뭉클하게 하고 양희은까지 울컥하게 만든 송창식, 양희은의 듀엣 공연과 후배 가수 안예은의 공연 등 어디서도 쉽게 볼 수 없는 명공연으로 역대급 감동과 전율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최초 공개되는 송창식의 그때 그 순간과 깊은 울림을 전하는 공연까지, 진정성 있는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몰입감을 끌어 올릴 '지금, 이 순간'은 20일 저녁 8시 20분에 tvN STORY에서, 7일 오후 6시 40분에 tvN에서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