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78954 1082019061853178954 06 0602001 6.0.8-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0

'정희' 기리보이x먼데이 키즈, 음원깡패들의 #신곡 #제테크 #라이브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인턴기자] 래퍼 기리보이(Giriboy)와 가수 먼데이 키즈(Monday Kiz)가 유쾌한 입담을 자랑했다.

18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는 기리보이와 먼데이 키즈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먼데이키즈는 신곡 '사랑이 식었다고 말해도 돼'를 발매한 뒤 음원차트 상위권을 휩쓸고 있다. 그는 "사랑 하나만 바라보고 사는 한 남자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담은 노래"라고 곡을 소개했다.

김신영이 고해를 하는 곡이냐고 묻자 그는 "소심한 감성을 표현했다"라며 웃음을 지었다. 또한 많은 사람들이 곡을 커버하는 것에 대해 감사한 마음을 표현했다.

먼데이 키즈는 곧 두 아이의 아빠가 된다고. 그는 "20일이 출산 예정일이다. 그런데 기미가 보이지 않아서 기다리고 있는 중"이라고 답했다. 이에 김신영이 "출산을 앞둔 분이 '사랑이 식었다고 말해도 돼'를 불렀다"며 놀라워했다. 그는 "경험에서 영감을 찾지만 영화를 보고 쓴 곡도 많다. 이 곡은 상상의 이야기"라고 설명했다.

먼데이 키즈는 1인 소속사 설립 후 고충도 토로했다. 그는 "많이 찾아 주셔서 감사하다. 그런데 이면에는 힘든 부분이 많다"며 "혼자 겪었던 고민이 많았다. 후회도 많이했다"고 털어놨다.

기리보이는 신보 '100년제전문대학'을 발매했다. 그는 "인생은 배움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100년제 전문대학이라고 제목을 지었다"고 설명했다.

기리보이는 오는 7월 방송되는 Mnet '쇼미더머니 시즌8' 심사위원도 맡았다. 김신영은 "오디션 지원 꿀팁이 있는가"라고 물었다. 그는 "요즘은 모든 지원자가 실력이 좋기 때문에 특별한 무언가가 있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원자가 하지 말아야 될 행동에 대해 "욕을 하거나 허세를 떠는 것을 좋아하는 심사위원도 있지만 개인적으로 별로 안 좋아한다. 내 디스만 안 하면 된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기리보이는 그룹 레드벨벳(Red Velvet)에 관심을 드러냈다. 그는 "모든 멤버와 (컬래버를) 함께 하고 싶다"며 "곧 레드벨벳 앨범이 나오니 많이 들어달라"고 뜬금없이 홍보해 폭소케 했다.

이날 기리보이와 먼데이 키즈는 제테크 비법을 공개했다. 먼데이 키즈는 "돈을 모아서 집을 사야한다. 결혼하면서 집을 샀지만, 아직 빚이 많다"고 말했다. 반면 기리보이는 "사고 싶은 건 다 산다. 그래서 후회하는 경우도 많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방송 말미 기리보이는 라이브 무대를 선보이며 청취자들의 귀를 호강시켰다. 그는 '도쿄', '호구' 를 부르며 시원한 랩 실력을 자랑했다.

'정희'는 매주 월-일 오후 12시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 보이는 라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