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692614 0512019071253692614 06 0601001 6.0.15-RELEASE 51 뉴스1 0 popular

[N디데이] B.A.P 출신 힘찬, 오늘 강제 추행 혐의 첫 재판

글자크기
뉴스1

힘찬©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보이그룹 B.A.P 출신 힘찬(29)이 첫 재판을 받는다.

힘찬은 12일 서울중앙지법 서관에서 강제 추행 혐의로 처음 재판장에 선다.

힘찬은 지난해 7월24일 경기 남양주시 조안면의 한 펜션에서 동행한 20대 여성 A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그 해 8월 조사를 받았다. 이후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지난 4월말 힘찬을 강제추행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힘찬은 조사를 통해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힘찬은 지난 2012년 보이그룹 B.A.P로 데뷔해 인기를 얻었다. 힘찬은 지난 2월 전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돼 소속사를 나왔으며 그룹 역시 해체했다.
hmh1@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