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92582 0372019081554392582 06 0602001 6.0.18-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65827027000 1565827031000 related

'골목식당' 롱피자집, 백종원의 주방점검도 완벽 패스..'최고의 1분' 주인공 차지

글자크기
[헤럴드POP=이현진 기자]

헤럴드경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화제의 ‘여름특집’ 이후에도 변함없는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지켰다.

지난 14일 방송된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평균 시청률 1부 5.8%, 2부 7.9%(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굳건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2049 타깃 시청률은 3.5%(2부 기준)로 이날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통틀어 전체 1위였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9%까지 뛰어올랐다.

이날 방송은 ‘부천 대학로’ 편 첫 번째 이야기로 꾸며져 중화 떡볶이집, 닭칼국수집, 롱피자집의 첫 점검이 이뤄졌다. 백종원은 중화 떡볶이집과 닭칼국수집에 대해 냉정한 평가를 내렸다. 중화 떡볶이집은 인테리어부터 전반적인 메뉴의 맛까지 전반적인 개선이 필요하다 전했고, 닭칼국수집 역시 2대째 운영하는 가게 역사에 비해 맛 평가에서 자유롭지 못했다.

다만, 인테리어부터 레시피까지 단골 가게를 통째로 인수했다는 롱피자집은 백종원에게 “기본을 잘 지킨 맛”이라며 의외의 호평을 받았다. 앞서 사장님이 “기성품을 쓰지만, 맛에는 자신 있다”고 밝힌데다 역대 ‘ 백종원의 골목식당’ 역사상 피자집에 대한 평가가 좋았던 적이 드물었기에 롱피자집의 평가는 더욱 눈길을 끈다.

롱피자집은 백종원의 주방점검에서도 에이스의 면모를 드러냈고,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9%를 기록해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