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4163 0512019120756754163 05 0501001 6.1.15-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5723993000 1575724001000

김아랑, 쇼트트랙 4차 월드컵 1500m 金…5년 만에 우승

글자크기

최준서, 남자 1500m 동반 금메달

뉴스1

김아랑./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재민 기자 = 김아랑(24·고양시청)이 5년 만에 쇼트트랙 월드컵 개인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아랑은 7일(한국시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2019-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 여자 1500m 결승에서 2분25초066을 기록,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김아랑이 월드컵 개인 종목에서 금메달을 딴 것은 지난 2015년 2월 2014-15 월드컵 5차 대회 1000m 금메달 이후 5년여 만이다.

김아랑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여자 대표팀 주장을 맡은 뒤 1년 동안 허리 부상에 신음했다. 이후 지난 4월 2019-20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1위를 차지해 다시 태극마크를 달았다.

한편 함께 결승에 오른 최민정(21·성남시청)은 2분25초269의 기록으로 김아랑의 뒤를 이어 2위에 올랐다.

남자 1500m 결승에서는 이준서(19·한국체대)가 2분21초652를 기록해 김아랑과 함께 남녀 동반 우승을 차지했다. 이준서는 이날 금메달로 월드컵 개인 종목에서 처음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ddakbom@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