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77712 0092019121356877712 05 0506001 6.1.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205533000 1576205553000

손흥민 실착 유니폼, 하루 만에 경매 나왔다가 사라져

글자크기
뉴시스

[런던=AP/뉴시스]토트넘 손흥민이 2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웨스트햄과의 경기에서 전반 36분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손흥민은 전반 43분에도 모우라의 골을 도우며 조제 무리뉴 감독의 토트넘 데뷔전에 선물을 안겼다. 토트넘은 2-0으로 앞서며 전반을 마쳤다. 2019.11.23.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손흥민(토트넘)의 실착 유니폼이 하루 만에 경매 사이트에 등장했다. 해당 거래는 판매자의 요청으로 중단된 상태다.

12일(한국시간) 세계 최대 경매 사이트인 이베이에는 손흥민의 원정 유니폼이 판매품으로 나왔다. 판매자는 이 유니폼을 불과 하루 전 손흥민이 바이에른 뮌헨(독일)을 상대할 때 입었던 것이라고 소개했다.

실제로 상품 소개 사진에는 판매자로 보이는 이가 경기장에서 손흥민의 유니폼을 들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판매자는 유니폼의 가격을 3000파운드로 책정했다. 우리 돈으로 환산하면 무려 474만원에 달하는 금액이다.

손흥민은 뮌헨전이 끝나고 라커룸으로 돌아가기 직전 한 외국팬에게 유니폼을 선물했다. 유니폼을 받은 팬이 실제 판매자인지, 주위에 있던 이가 사진을 찍어 재미삼아 올렸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선수들의 가치가 급상승한 최근 축구계에서는 선의로 건네받은 유니폼을 되파는 일들이 크게 늘었다. 선수가 직접 입고 뛴 유니폼들은 기성품들에 비해 높은 가격으로 거래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