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68499 0092020012257668499 05 0508002 6.1.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695847000 1579695866000

'김소니아 펄펄' 우리은행, 신한은행 꺾고 3연승…공동 선두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의 김소니아. (사진 = WKBL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김소니아의 활약을 앞세워 3연승을 질주하며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우리은행은 22일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열린 하나원큐 2019~2020 여자프로농구 인천 신한은행과의 경기에서 87-60으로 대승을 거뒀다.

3연승을 달린 우리은행은 15승째(5패)를 수확해 청주 KB국민은행과 공동 선두가 됐다.

김소니아의 활약이 단연 빛났다. 김소니아는 21점을 넣고 16개의 리바운드를 걷어내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득점과 리바운드 모두 프로 데뷔 이후 개인 한 경기 최다다.

어머니가 루마니아인인 김소니아는 전날 남자농구 국가대표 출신인 이승준이 한 TV 프로그램에서 그와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이승준은 이날 경기장을 찾아 연인 김소니아를 직접 응원했다.

김소니아는 득점, 리바운드 뿐 아니라 어시스트와 스틸도 각각 5개, 3개씩을 해내며 우리은행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22일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과 인천 신한은행의 경기에 연인인 김소니아(우리은행)를 응원하러 온 이승준. (사진 = WKBL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지현과 박혜진은 나란히 17점씩을 터뜨리면서 우리은행 승리에 힘을 보탰다. 르샨다 그레이도 13득점 9리바운드로 제 몫을 했다.

지난 19일 용인 삼성생명전에서 개인 통산 7000득점을 돌파한 김정은은 15득점으로 활약하면서 개인 통산 득점을 7023점으로 늘려 김지윤(7020점)을 제치고 역대 통산 득점 3위로 올라섰다.

신한은행이 8승 12패를 기록하면서 용인 삼성생명, 부천 KEB하나은행 등 3개 팀이 나란히 공동 3위가 됐다.

김연희와 김단비가 각각 16득점, 12득점으로 분전했지만, 신한은행에 승리를 안기지는 못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