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06140 1082020021858206140 06 0602001 6.1.1-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35163000 1582035217000 정산회담 백지훈 은퇴 연봉 2002190915 related

'정산회담' 김병현 "돈 관리 시급…빌려준 돈만 10억" 고백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정산회담' 김병현이 빌려준 돈만 10억이 넘는다고 깜짝 고백했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돈길만 걸어요-정산회담'(이하 '정산회담')에서 10인의 돈반자 중 한 명으로 전 메이저리거 김병헌이 출연했다.

김병현은 "어린 나이에 돈을 많이 벌었었다. 큰 집은 아니고 미국에 두 채 정도 있었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지만 그는 돈 관리를 잘 못 한다고. 김병현은 "원래 선수 시절에는 한 달에 30만 원 정도 썼었는데, 돈이 들어오고 나서 관리를 잘 못했다. 빌려주고 나서 받지 못한 적이 많다. 빌려준 돈만 10억이 넘는다"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이어 몇 명에게 빌려줬냐는 질문에 김병현은 "4, 5명에게 빌려줬다"라고 말했다. 이를 듣던 이연복은 "그 사람들이 갚을 능력이 되는지가 중요하다"라며 분개했다.

이에 차용증에 관한 내용을 다루었다. 양세형은 "본인의 사인이 아니어도 괜찮냐"라고 묻자 김종훈 변호사는 "원고 측에서 법원에 필적 감정을 요청하면 다 나온다"고 답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JTBC '돈길만 걸어요-정산회담'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