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88059 0972020022158288059 05 0508001 6.1.1-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287912000 1582288326000 BNK 하나은행 5연패 탈출 코로나19 여파 무관중경기 2002221931

BNK, 하나은행 꺾고 5연패 탈출…코로나 19 여파 첫 무관중 경기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사진=WKBL 엠블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부산 BNK 썸이 부천 하나은행을 꺾고 5연패를 탈출했다.

BNK는 21일 오후 부천체육관에서 열린 하나원큐 2019-2020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하나은행과 원정경기에서 72-59로 이겼다.

5연패를 끊은 BNK는 7승15패를 기록하며 6위를 유지했다. 반면 2연승을 마감한 하나은행은 10승13패로 3위에 머물렀다.

BNK는 단타스가 28득점 11리바운드로 맹활약한 가운데 진안이 19득점 8리바운드 4어시스트, 안혜지가 9득점 7리바운드 11어시스트로 힘을 보탰다.

하나은행은 마이샤가 11득점 11리바운드, 강이슬이 13득점으로 분전했지만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이날 경기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여파로 무관중 속에서 진행됐다. WKBL은 21일 긴급 회의를 통해 코로나 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무기한 무관중 경기를 하기로 결정했다.

전반전을 32-26으로 앞선 BNK는 단타스가 골밑을 장악하며 점수 차를 벌렸다. 하나은행은 3쿼터에만 3점포 3개를 꽂았지만, BNK가 53-41로 앞선 채 3쿼터를 마무리했다.

BNK는 4쿼터에서도 흔들리지 않았다. 단타스가 골밑을 완전히 장악하며 차곡차곡 점수를 쌓았다. 하나은행은 강계리와 고아라의 외곽포를 앞세워 추격에 나섰지만, 승부를 뒤집지 못했다. BNK는 안혜지의 기습적인 3점포까지 터지며 승기를 잡았고, 단타스의 골밑 득점으로 승리를 장식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