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90337 0372020032759090337 06 0602001 6.1.3-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85279887000 1585279897000 트래블러-아르헨티나 미봉 피츠로이 2003271601 popular

'트래블러-아르헨티나' 세계 5대 미봉 '피츠로이'와 첫 만남..입이 '쩍'

글자크기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트래블러들이 세계 5대 미봉 피츠로이를 향해 떠났다.

28일(토) 방송되는 JTBC ‘트래블러-아르헨티나’에는 캠핑과 트레킹 준비를 하고 떠나는 강하늘, 안재홍, 옹성우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들은 파타고니아의 매력을 제대로 느끼기 위해, 세계 5대 미봉 ‘피츠로이’가 가깝게 보이는 야영장에서의 1박 2일 캠핑과 트레킹을 계획해왔다. 세 사람은 낭만의 완성을 위해 렌터카를 빌리고,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아르헨티나의 40번 국도를 타고 캠핑 장소로 향했다. 이 길 역시 영화 속의 한 장면처럼 멋진 풍경을 자랑해 트래블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 세 사람은 달리던 도중 탁 트인 도로 끝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피츠로이’에 말을 잇지 못했다. 두 눈을 압도하는 아름다움에 잠시 차를 세우고 풍경을 바라보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주 방송 말미에 이어지는 저녁식사 장면도 공개된다. 세 사람은 영화 ‘기생충’ 속 메뉴 ‘채끝살 짜파구리’에 도전했는데, 장보는 도중 소고기 꽃등심이 1kg에 9천원이라는 믿기지 않는 사실에 입을 다물지 못했었다. 이번주에는 공식 셰프 안재홍의 진두지휘 하에 요리를 완성한 세 사람의 행복한 시간이 공개된다. 이들은 식사를 마친 후 많은 양의 설거지에 혀를 내두르며, 설거지 당번이 되지 않기 위해 필사적인 노력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옹성우는 자신도 모르게 속마음을 밖으로 내뱉어 웃음을 더했다.

트래블러가 만난 피츠로이의 첫 모습은 28일(토)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트래블러-아르헨티나’에서 확인할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