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3667 0372020040859343667 06 0602001 6.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295002000 1586295010000 related

[어게인TV] '비디오스타' 배우 이은, 김숙 덕에 실어증 치료?..."너무 웃겨서 그만"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MBC every1 '비디오스타'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이은이 김숙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7일 밤 8시 30분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에서는 '고민 해결! 비스 철학관'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4명의 무속인과 노승우 관상전문가, 조남선 풍수지리전문가, 신지, 이채윤, 하지영, 이은, 조은나래, 정이나, 써드아이 유림, 다크비 디원&이찬, 하동근이 등장했다.

출연자들은 자신의 고민 및 흑역사를 털어놨다. 먼저 김숙은 "20대 중후반에 게임 중독에 빠져 2년 동안 외부 사람을 만나지 않았고 온라인으로 만났다"고 말했다. 그러자 박나래는 "10년 무명생활에 4번 정도 얼굴이 바뀌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고 산다라박은 "지난 10년 동안 남자의 씨가 말랐다"고 고백했다.

또 하지영은 "17년째 무명으로 활동하고 있다"고 했고, 이채윤은 "데뷔를 11년 전에 했는데 망하고 계속 백수로 있다가 2019년 '삼삼하게'로 활동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은은 "공개연애로 이름이 뜻하지 않게 알려진 적이 있다"며 " 이제는 극복하고 내 이름을 찾기 위해 출연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은은 "실어증에 걸렸는데 김숙 덕분에 말을 하게 됐다"며 "김숙의 책을 보다가 너무 웃겨서 웃다가 말을 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이은은 김숙을 바라보며 "만나 뵙게 되어 행복하다"고 팬심을 드러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