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7652 1112020040859347652 06 0601001 6.1.8-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306322000 1586306616000 popular

김상혁, 송다예와 결혼 1년 만에 파경 "다 저의 불찰, 마음 무겁다"

글자크기
서울경제


그룹 클릭비 출신 김상혁과 쇼핑몰 CEO 송다예가 결혼 1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김상혁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7일 “두 사람이 견해차를 극복하지 못했고,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을 위한 조정 절차를 밟게 됐다”며 “안타깝지만 각자 자리로 돌아가 서로를 응원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김상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서로의 상처를 보듬으며 잘 살았어야 하는데 행복한 모습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 다 저의 불찰인 것만 같다”며 “잘해준 것보다 못 해준 게 많은 것 같아 마음이 무겁다”고 이혼 심경을 밝혔다.

두 사람의 파경 소식에 일각에서는 가정폭력이 이혼의 원인이 아니냐고 의문을 제기했다. 온라인 상에서는 두 사람을 응급실과 경찰서 등지에서 목격했다는 확인되지 않은 글들이 올라왔다.

특히 송다예가 결혼식 전날 얼굴에 멍이 들었다는 사실 때문에 폭행 루머가 더욱 순식간에 퍼졌다. 이에 대해서도 김상혁 소속사는 “당시 넘어져 얼굴에 멍이 들었고, 이에 대해서 두 사람이 충분히 해명을 했다”며 가정 폭력 루머에 대해 적극 반박했다.

한편 김상혁과 송다예는 2018년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고, 지난해 4월 7일 1년간의 교제 끝에 결혼했다. /이혜리기자 hyeri@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