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66498 0092020052260266498 05 0508003 6.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105120000 1590105136000 김연경 엑자시바시 구단 동료 감사 중국 새둥지 물색 2005221631

'배구 여제' 김연경, 터키 엑자시바시와 계약 종료

글자크기

차기 행선지로 중국리그 유력

뉴시스

[서울=뉴시스]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 김연경이 12일(현지시간) 태국 라콘라차시마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대륙 예선 결승 한국 대 태국 경기에서 환호하고 있다. 대표팀은 세트스코어 3-0으로 올림픽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사진=국제배구연맹) 2020.01.13.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한국 여자 배구 간판 김연경(32)이 터키 엑자시바시와 결별하고 새 도전에 나선다.

엑자시바시는 21일(현지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김연경과 상호 합의로 결별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어 "월드 스타 김연경과 결별해 아쉽지만, 그가 건강하게 선수 생활을 이어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연경은 엑자시바시에서 두 차례 터키 슈퍼컵 우승과 한 차례 컵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또 국제배구연맹(FIVB) 클럽 월드챔피언십 동메달(2018년)과 은메달(2019년)을 획득하기도 했다.

지난 2018년 5월 엑자시바시와 2년 계약한 김연경은 이달 계약이 만료돼 자유계약선수(FA)가 됐다.

터키를 떠난 김연경의 차기 행선지는 중국 리그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연경은 2017년 중국 상하이로 이적해 1시즌을 뛴 경험이 있다.

한편 김연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터키리그가 중단되자 지난달 15일 귀국해 국내에서 개인 훈련을 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